본문 바로가기

다이어트/식이요법_칼로리TIP

[칼로리의 정체] 소시지·햄 잘먹는 아이들 ‘아질산염’ 어른5배

반응형

[칼로리의 정체] 소시지·햄 잘먹는 아이들 ‘아질산염’ 어른5배

 

소시지·햄 잘먹는 아이들 ‘아질산염’ 어른5배
[경향신문 2005-03-02 18:24]    
암을 일으킬 수 있는 아질산염을 어린이들이 어른보다 5배가량 많이 섭취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2일 보건산업진흥원이 발표한 ‘한국인의 식품첨가물 1일 섭취량 조사연구’에 따르면 지난해 5~10월 시중에서 유통된 햄, 소시지 등 육가공품과 어묵, 젓갈 등 129개 식품 가운데 121개(94%) 제품에서 아질산염이 검출됐다.
특히 소시지와 햄, 베이컨 등을 상대적으로 즐겨 먹는 3~6세 아동의 아질산염 섭취량은 0.067㎎으로 국민 전체 평균 섭취량 0.043㎎의 1.55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.
그러나 3~6세 아동의 평균 체중(19.15㎏)이 국민평균 체중(60㎏)의 3분의 1에 지나지 않아 체중을 감안한 실제 아동의 아질산염 섭취량은 국민 전체 평균치보다 5배가량 많은 편이다. 1~2세 영·유아는 하루 평균 0.032㎎, 7~12세 아동은 0.085㎎의 아질산염을 섭취하는 것으로 조사됐다.
아질산염은 햄과 소시지, 베이컨 등 육가공품을 만들 때 붉은 색을 내는 발색제나 방부제로 사용된다. 과다섭취할 경우 혈관 확장과 헤모글로빈 기능 저하 등의 증세와 함께 체내에서 ‘니트로조아민’이라는 발암 물질을 생성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.
환경운동연합 양장일 사무처장은 “영·유아나 성장기 아동들이 아질산염을 과다섭취할 경우 소아암 발병 등의 원인이 될 수 있다”며 “아질산염 권장 섭취량을 실제 소비자의 연령 등을 기준으로 재조정할 필요가 있다”고 말했다.
〈김준기자 jun@kyunghyang.com〉

반응형

태그